[김천] 코로나19 청정 학교만들기에 전력

- 추석 연휴 맞아 기숙사 운영학교 방역 협조

기사작성 : 2021.09.17 (금) 10:06:41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추석 연휴를 맞아 학생 감염 예방과 코로나19의 지역 전파 차단을 위해 기숙사 운영 중․고등학교에 협조를 요청했다.

김천시, 코로나19 청정 학교만들기에 전력-총무새마을과(사진).jpg

시는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추석 연휴 전부터 일선 학교에 공문을 보내 기숙사 거주 학생들 중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은 학생에 한해 기숙사 입소 가능하게끔 각 학교에 협조 요청을 하였으며, 연휴 이후에 기숙사에 복귀하는 모든 학생들이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협조 요청하였다.
뿐만 아니라 연휴 기간 중 학생들이 외출을 자제하고 가족 간 만남에도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학교측에서 학생들에게 지도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의 위험으로부터 학생들과 시민들을 지키기 위해 시에서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 시민 모두가 기본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새경북방송 gumisun@daum.net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