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 기업 현장의 소리를 찾아서...

국내 미세먼지 저감 1등 기업 ‘나노’현장 방문

기사작성 : 2021.10.20 (수) 08:34:35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18일 상주 청리면에 소재한 나노(대표 신동우)를 방문해 생산현장을 둘러보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10-1)나노_현장방문(연구소1).jpg

이번 기업방문은 국내 미세먼지 저감 1등 기업인 나노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양한 협력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10-2)나노_현장방문(제품설명3).jpg

나노는 미세먼지의 주원인인 질소산화물 제거를 위해 독자 개발한 SCR탈질촉매 기술이 전 세계 화력발전소, 산업용보일러, 소각로, 화학플랜트, 선박 등에서 활용되고 있다.

(10-3))나노_제품자료_4.jpg

지난해에는‘그린뉴딜 유망기업 100’과 산업부의‘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신동우 대표는 정부의 미세먼지 저감 정책, 화력발전소와 선박의 질소산화물 규제에 발맞춰 SCR촉매필터사업을 지속해서 확대하고 있다.
또 기술개발을 통해 LNG발전용 SCR NR촉매를 신성장 동력으로 삼고 친환경사업을 중점 육성하고 있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나노는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고, 지역사회에서도 존경받는 기업으로 성장했다”라며, “경북도 미세먼지 저감, 탄소중립 분야에 적극 지원할 계획이니, 회사에서도 깨끗한 지구를 만드는데 힘써 달라”라고 당부했다.


새경북방송 gumisun@daum.net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